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
  • 홈알림마당>
  • 보도자료

보도자료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톡
  • 링크
  • 프린트
"보도자료"의 제목, 분류, 등록일, 조회수, 첨부파일,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.

보도자료 게시판의 [보도자료] 포용과 화합의‘다문화사회’를 이야기한다 글의 제목, 분류, 등록일, 조회수, 파일,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.

[보도자료] 포용과 화합의‘다문화사회’를 이야기한다
분류 다문화가족지원 등록일 2019-11-27 조회수 85
첨부파일 파일첨부[보도자료] 포용과 화합의‘다문화사회’를 이야기한다.pdf   [미리보기] 

 

 포용과 화합의‘다문화사회’를 이야기한다.

- 한-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계기, 여성가족부 26일(화), 아세안 다문화가족과

함께하는 다문화가족 연대회의 개최 -

 

 < 다문화가족 정착 사례 >

 

ㅇ  오○○씨는  베트남  출신  결혼이주여성으로  후배  결혼이주여성의  한국생활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‘찌엠봉사단’을 결성하였다. 이를 통해 베트남 이주여성의 한국어통역지원,  한국생활  및  문화에  대한  정보제공  등  자국민  출신  도움활동 위주에서 타국 결혼이주여성,  한국 지역주민들을  위한 봉사 활동으로 활동범위를 확장하여 지역주민과 함께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.

 

ㅇ  박○○씨는  캄보디아  출신  결혼이주여성으로  자녀와의  소통도  잘  안  되는 막막한  환경에서 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  통해  배움의  길을  찾게  되었다.  경산시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  ‘다문화엄마학교’에서  한국어를  공부하고,  매주 ‧평가를 거쳐 초등교 6년의 교과과정을  6개월 만에 완료할 수 있었다. 배움을 통해 자녀에게 제대로 된 가정학습을 지도할 수 있어 자신감도 생기고 자녀와의 관계도 돈독해졌다.

 

ㅇ  박○○군은  어머니가  필리핀  출신인  다문화가족  청소년이다.  어린  시절 어머니와의  의사소통이  쉽지  않고,  진로선택에도  어려움이  있었지만  다문화가정  자녀에게  기술을  가르치기  위해  설립된  폴리텍  다솜고등학교에서  기술을 배우고 노력한 결과 공기업에 입사할 수 있었다. 그는 폴리텍 다솜고등학교에서 공기업에 입사한 최초의 졸업생이다.

 

□ 여성가족부(장관 이정옥)와 한국건강가정진흥원(이사장 김혜영)은 11월26일(화) 오후 2시 부산관광공사 아르피나(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소재)에서‘다문화가족 한국 정착 10여년, 새로운 도전과 과제’를 주제로 다문화가족 연대회의(이하 ’연대회의‘)를 개최한다.

ㅇ 연대회의는 한-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계기로 다문화가족과 학계등 전문가, 현장활동가 등 100여명이 한 자리에 모여 한국의 다문화가족 정책 및 다문화가족의 우수정착 사례 등을 공유하며 ‘발전적인다문화사회 미래상’을 논의하기 위해 기획되었다.

 

□ 본격적인 회의에 앞서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은 외국인 유학생,중도입국 청소년 등 다양한 이민자들과 소통하는 사전간담회를 갖는다.

ㅇ 이민자들이 한국에 정착하면서 겪은 다양한 경험과 애로사항 등을청취하고, 다문화 포용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우리나라가 나아가야할 방향을 함께 모색해본다.

 

□ 연대회의는 1, 2부로 진행되며, 1부에서는 ‘다양한 다문화가족의 정착및 성공사례’에 대해 이야기한다.

ㅇ 먼저, 여성가족부 장관이 직접 ‘한국 다문화가족 정책의 과거와 현재,미래 전망’에 대해 발표한다.

- 지난 10여 년간 추진된 다문화가족정책과 다문화가족의 한국사회정착을 지원한 성과를 공유하고, 다문화가족이 재능과 강점을 발휘하여우리사회의 소중한 일원으로 정착하기 위한 새로운 과제는 무엇인지짚어본다.

ㅇ 이어서 각자의 위치에서 열심히 노력하며 당당하게 살아가고 있는다문화가족의 사례를 이야기한다.

- ‘다문화 엄마학교’를 통해 한국어 습득과 자녀 교육이 가능했던캄보디아 출신 박〇〇씨, 자조모임을 통해 농촌 일손 돕기, 어르신무료급식소 지원 등 지역에 봉사하는 베트남 출신 오〇〇씨 사례와,

- 기술인재로 다양한 활동과 철저한 준비 끝에 공기업 취업에 성공한박〇〇군(20세)의 이야기 등을 공유하면서 다문화가족들에게 새로운희망의 길을 제시한다.

ㅇ 또한 다문화가족이 우리사회 구성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지원한현장전문가의 이야기가 이어진다.

- 우리나라에 입국하기 전 한국생활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현지사전교육 활동으로 결혼이민자 한국 조기정착에 기여한사례, 결혼이주여성이 주도하는 봉사활동을 통해 역량을 강화하고주체적인 사회활동을 펼치며 글로벌 인재로 양성한 사례 등이 소개된다.

 

□ 2부에는 결혼이민자, 배우자 및 자녀 등이 직접 참여하여 다문화가족정책에대한 의견 제시와 자문 등을 위해 구성된 ‘다문화가족 참여회의’가 열린다.

ㅇ 2015년 12월 최초로 구성된 다문화가족 참여회의 위원은 초기 결혼이주여성으로 구성되었으나, 그동안 다양한 성별과 세대가 함께 할 수있도록 확대되어 왔다.

ㅇ 이날 회의에는 캄보디아 출신 당구 여제 스롱피아비, 네팔 출신 1호한국의사 남성 결혼이민자 정제한, 학생회장 출신으로 취업에 성공한청소년 정재호 군 등 16명이 참여한다.

- ‘이주배경 아동․청소년 지원’을 주제로 다문화가족이 사회․구조적인장벽 없이 사회 구성원으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초기정착,자녀양육, 사회진출에 이르는 과정의 정책 방향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나눈다.

ㅇ 또한, 부대행사로 다문화 소개 및 다문화가족 프로그램 홍보, 아세안 문화정보 안내 등 한-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응원하는 홍보부스를 운영한다.

 

□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은 “다문화가족 연대회의가 다문화가족에게희망의 길을 제시하고, 포용사회를 위해 함께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는소통의 자리가 되길 바란다.”라면서
ㅇ “다문화가족이 글로벌 사회에서 새로운 시대를 선도하는 역할을 할수 있도록 숨겨진 재능을 발휘하고 다양성 과 역량 을 펼칠 수, ‘’‘’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 라고 밝혔다 .”.

제1유형

본 저작물은 "공공누리" 제1유형: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보도자료 게시판

이전 게시물과 다음 게시물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다음글 [보도자료] 한국건강가정진흥원, 다문화 대중매체(언론)모니터링 결과 발표
이전글 [보도자료]한국건강가정진흥원, 언론기사 속 다문화 편견 조성 사례 모니터링
QR코드 열기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?

[평균 4.9점 /202명 참여]
  • 매우만족
  • 만족
  • 보통
  • 불만족
  • 매우불만족
평가